해를 넘기고 너무 추워져서 작년 말부터 시작한 자전거 출퇴근이 정말 어려워 졌다.

스스로 그런 결론을 내리고 나니 아침에 일어날 때 버스를 타고 가자는 생각에

한번 이불을 덮어 쓰고.

시간이 흘러...

늦었네 차 갖고 가면 되는걸 뭐... 라는 생각에 다시금 이불을 덮어 썼다.

결국을 허둥지둥 준비하고 차을 몰고 출근을 하였다.

차가 없었다면 조금더 일찍 일어 났을텐데...

버스를 타고갈 상황이 아니였다면 보다 더 일찍 일어 났었을 텐데...

결국은 나의 의지가 부족한 탓이 겠지만 어쨌거나 문명의 이기는 사람의 편의를 증진 시키지만

게을러지게 만드는 것 같다.

내일 부터는 자전거는 힘들더라도 버스를 이용해야 겠다.

나날이 올라가는 유가때문에라도... ^^*

'생각 훔쳐보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렇게 밖에 할 수 없었던 것일까?  (0) 2008.02.23
"불구경" 하는 소방관  (0) 2008.02.14
문명의 이기는 사람을 게으르게 만든다.  (0) 2008.01.03
효도.....  (0) 2006.12.01
노트북 쟁탈전...  (4) 2006.11.29
내 맘속의 레모라..  (0) 2006.10.24
Posted by NeoDreamer

댓글을 달아주세요:: 네티켓은 기본, 스팸은 사절


BLOG main image
by NeoDreamer

공지사항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324)
생각 훔쳐보기 (43)
날적이 훔쳐보기 (32)
지난날 훔쳐보기 (3)
가족 이야기 (5)
비뚤어진 세상?보기 (2)
---------------* (0)
Com Story (127)
Dev. Story (17)
Book Story (3)
Movie Story (10)
Photo Story (10)
IT Story (11)
Product Story (1)
---------------+ (0)
Etc (59)
Total : 491,890
Today : 0 Yesterday : 1